북갤러리

중국사상사를 시작하며 & 차례 소개
등록일 : 2010-02-09
트위터로 공유하기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미투데이로 공유하기

'100마당'이라는 말과 '중국사상'의 만남은 차라리 모순에 가깝다. 중국사상을 100마당 내외로 정리한다는 것은 어불성설이다. 그런 줄 알면서도, 더구나 내 힘으로 감당하기 힘든 일인 줄 알면서도 이런 시도를 하게 된 까닭은 다음과 같다.

우선 개인적으로는, 그 동안 모아 온 자료와 공부해 온 것들을 바탕으로, 중국사상의 흐름을 대략적으로나마 정리해보고 싶은 욕심 때문이었다. 마치 시험을 앞둔 수험생이 요점 정리 노트를 작성하여 그 동안 공부한 것들을 정리하는 심정이라고나 할까. 그리고 공적으로는, 앞서 언급한 개인적인 정리의 결과가 다른 분들에게도 다소나마 어떤 도움이 될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생각 때문이었다. 물론 '다소나마'라고 표현했듯이, 그 도움의 넓이와 깊이에는 분명한 한계가 있을 것이다.

이 코너의 성격상 선택과 배제의 기술, 다시 말해서 폭넓고 다양하기 그지없는 중국사상의 아이템들을 어떻게 하면 균형 감각을 상실하지 않고 정리, 배치할 수 있을 것인지, 그것이 문제였다. 더구나 의식적으로 각 마당의 분량을 일정하게 유지하고자 했다. 역설적으로 들릴지도 모르지만, 중국사상의 특정 주제나 분야를 전문적으로 연구한 적이 없는 나의 처지가 균형 감각을 상실하지 않는데 도움이 되었을 가능성도 없지 않다. 물론 온전한 깊이와 온전한 넓이는 언제나 함께 깊고 넓어지기 마련이라는 사실을 감안할 때, 내가 성취할 수 있는 균형 감각이라는 것이 온전하지 못할 가능성도 크다.

첨언하자면 나는 풍우란의 중국철학사 영역본과 찰스 A. 그레이엄의 Disputers of the Tao 등을 정독한 것 이외에는, 중국 사상사를 주제로 한 보다 폭넓은 독서를 하지 못했다. 다만 관심이 가는 여러 주제와 분야의 논저들을 이것저것 간헐적으로 섭렵하면서 틈나는 대로 중국사상의 고전들을 독학했을 뿐이다. 특히 중국과학사 관련 자료들을 집중적으로 수집, 공부해왔지만, 이 코너의 글을 보면 알 수 있듯이 그것이 집필에 별다른 도움이 되지는 못했다.

여러 가지로 모자란 나로서는, 선택과 배제의 기술을 익힐 수 있는 기회, 중국사상이라는 거대한 주제의 대강의 흐름을 어설프게나마 정리해볼 수 있는 기회를 가진다는 것 자체가 가슴 뛰는 일이다. 어쩌면 200마당, 300마당까지 나아갈 수 있을지도..... .




차 례


1. 은에서 동주 시대까지

         

2. 진한 시대의 사상


중국 사상의 축


은주 혁명의 의의

종묘사직의 위기

제자백가의 출현 배경

유(儒) 개념과 제자백가 분류

동아시아 인문주의의 원형: 공자

묵자와 묵협 집단

무위와 소국과민: 노자

스스로 그러한 도: 장자

공손룡과 혜시

오직 인의가 있을 뿐이다: 맹자

추연과 음양오행 사상

예에 바탕을 둔 합리주의: 순자

도덕이 아닌 법술: 한비

  분서갱유와 그 영향

여불위와 <여씨춘추>

황노 사상

유위의 긍정: 회남자

구시대의 청산과 새시대의 모색

전한 경학의 출발과 특징

통일 제국의 이념: 동중서

중국 역사학의 아버지: 사마천

고문 경학과 금문 경학

후한 경학: 마융과 정현

후한 시대에 유행한 참위

신비주의 경향에 대한 비판자들

주류 사상에 대한 비판: 왕충

한나라의 태학에 관하여


3. 위진남북조 및 수당

         

4. 송원 시대 유학의 전개


위진남북조 사상의 배경

예교에 대한 반항자들

'정시(正始)의 음'

죽림칠현

<장자>의 주석가 곽상

불교의 중국 전래

불교 흥성의 배경

격의불교와 그 극복

중국 정토교의 선구: 혜원

도교의 첫 장면

도교의 새로운 경향

불교의 전성 시대

송대 신유학의 선구자들

중국의 외래 사상 수용 방식

 
 
새로운 유학의 대두

송대 학문의 새로운 동향

도학의 선구자들

소옹의 상수철학

태극의 철학: 주돈이

만물은 나의 친구: 장재

형제 유학자: 정호와 정이

고요함 속의 도: 양시

주희: 리, 기, 태극의 철학

주희: 유교 경서 연구의 혁신

도통: 유교의 정통 계승의 맥

경서는 내 마음의 주석: 육구연

동기보다 결과가 중요하다: 진량

원나라의 유학자들

중국 사상와 유물론/유심론


5. 명청 시대의 사상

         

6. 서세 동점의 시기와 신중국


정좌를 통한 깨달음: 진헌장

마음이 곧 이치다: 왕수인

양명좌파와 이지

서양 문물 전파: 마테오 리치

경세치용의 학문으로: 동림학파

명청 교체의 사상적 영향

밝은 새벽의 군주: 황종희

실사구시의 사상: 고염무

중화민족주의의 발견: 왕부지

다만 실천하라: 안원

리로써 사람을 죽이지 말라: 대진

육경이 모두 역사다: 장학성

변법과 대동: 공양학과 강유위

양무운동의 초기 추진자: 증국번

사고전서에 관하여
 
 
영국 해군학교 우등생, 엄복

진독수와 <신청년>

존 듀이와 호적

최후의 유학자, 양수명

인생관 논전

중국 혁명을 위하여: 손문

반공, 독재의 철학: 장개석

학문으로서의 철학 연구

북경 대학과 채원배

서양 철학 연구자들

중국 마르크스주의의 동향

문화대혁명

비림비공 운동

중국식 사회주의 건설

민주주의, 그 낮은 목소리

유교 자본주의론

사회주의 정신문명건설

 


중국사상사 ⓒ 표정훈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