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고 거대한 것들의 과학』 , 김홍표


김홍표(지음)

판형 : 147*210mm | 분량 : 292쪽 | 정가 : 16,800원

ISBN : 978-89-5820-679-8 (03400)

출간일 : 2020년 8월 24일

분야 : 자연과학


나이테, 지문, 땀, 낙엽, 춘곤증, 미세플라스틱…

작고 사소한 것에서 하나뿐인 지구까지

과학은 세상을 아우르는 ‘경계 없는 시선’에서 시작된다


태양 아래 존재하는 모든 것은 연결되어 있다. 길섶의 바위도, 아름드리나무도, 미생물도, 인류도, 그리고 서식지를 잃어가는 동식물도…. 그런 의미에서 지구와 생명 이야기에 사소한 질문은 없다. 무의미한 존재도 없다.


눈에 보이지 않는 작디작은 세포와 소기관을 오래도록 바라본다는 것은 어떤 의미일까? 헤아릴 수 없이 장구한 지질학적 시간으로 인간을 바라보면 무엇이 보일까? 바위와 나무, 매미, 곰팡이, 인간을 아우르는 과학자의 너른 시선은 어디에서 비롯되는가?


과학 저술가이자 연구자인 저자가 우리 곁에서 흔히 볼 수 있지만 쉽게 간과하는 것들, 너무 크거나 혹은 아주 작아 인간의 감각계가 놓치고 있는 것들을 과학의 시선으로 바라보며 묻고 답한다. 평범함 속에 가려진 경이로운 생명, 그 얽힘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생물학에서 변치 않고 오래된 것은 예외 없이 귀중한 것이다. 그러므로 인간이 스스로 고귀하기를 원하거든 인간보다 앞서 지구에서 숨쉬며 살아온 다른 생명체들도 귀히 대해야 할 것이다. 소박하나마 이 책이 ‘행복한 숨을 쉬는’ 인간의 길을 묻는 질문으로 거듭났으면 좋겠다.” -저자의 말


저자ㅣ김홍표

서울대학교 약학대학 약학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석사학위와 박사학위를 받았다. 현재 아주대학교 약학대학 교수이다. 국립보건원 박사후 연구원과 인하대 의과대학 연구교수를 지냈으며 피츠버그 의과대학, 하버드 의과 대학에서 연구했다. 천연물 화학, 헴 생물학, 바이오 활성 가스 생물학, 자기소화, 면역학과 관련된 여러 편의 논문을 썼다. 한국연구재단이 톰슨로이터 DB의 피인용 상위 10% 논문을 대상으로 분석한 조사에서 ‘2009~2014년 한국인 기초과학 상위 연구자’로 의학(4위), 약학(3위) 두 분야에 이름을 올렸다. 연구분야와 관심분야는 기초 생물학과 진화생물학, 진화의학이다. 지은 책으로 『가장 먼저 증명한 것들의 과학』, 『김홍표의 크리스퍼 혁명』, 『먹고 사는 것의 생물학』, 『산소와 그 경쟁자들』이 있고 옮긴 책으로 『술 취한 원숭이』, 『내 안의 바다, 콩팥』, 『우리는 어떻게 태어나는가』, 『진화와 의학』, 『인간과 동물의 감정표현』, 『신기관』, 『제2의 뇌』가 있다.


차례



| 들어가며 | 경계 없는 질문을 위한 과학 하기 5


1부. 아름답고 귀한 : 원소의 삶

생물학 제1법칙은 ‘고귀함’ 17

모든 세포는 세포로부터 23

산소와 숨쉬기 28

포유동물의 사치스러움 33

낮의 길이 38

봄은 꿈이다 42

하루 한 끼 47

길가메시 프로젝트 53

45억 년 58

3억 년 묵은 원소를 마구 쓰다 62

바다소에서 곡물까지, 인간이 만든 위기 67


2부. 세상을 아우르며 보기 : 동물살이의 곤고함

어제와 오늘, 인간의 식단 77

선지를 먹는다는 것은 81

1.5킬로그램, 간의 무거운 존재감 86

방광은 왜 거기에 있게 됐을까 91

귀지의 생물학 95

손가락 지문의 생물학적 기능 101

인간의 치아와 상어의 치아 106

코딱지의 세계 110

피부의 ‘점’은 생명체의 역사 115

털 잃은 인류, 언제부터 옷을 입었을까 119

산소와 함께 살기 123

호모 바커스 128


3부. 닫힌 지구, 열린 지구 : 식물, 하늘을 향해 대기 속으로

잎 없이 꽃을 피운다는 것은 139

꽃도 광합성을 한다 143

나무는 죽음을 품고 산다 148

정온식물 153

도토리 157

단풍이 붉은 이유 164

사과의 씨앗이 이야기하는 것 169

탄소를 먹다 174

식물, 여전히 미지의 세계 180

고무의 발견과 하나뿐인 지구 184


4부. 인간과 함께할 미시의 세상 : 작은 것들을 위한 생물학

‘바이러스 스나이퍼’ 크리스퍼 193

바이러스와 인간 197

바이러스를 위한 변명 205

기침 210

엄마가 물려준 미토콘드리아 214

굶주린 인간세포의 생존 본능 218

매미와 미생물 공생체 224

자리를 지키다, 빼앗다 228

폭염에서 우리를 구할 자, 드라큘라 233

생체모방학과 인류의 생물학적 겸손함 238

오징어와 반딧불, 두 얼굴의 기체 241

미세플라스틱의 거대한 세계 246

사막도 푸르게 할 인공광합성과 세균 251


| 참고문헌 및 덧붙이는 글 | 257


작고 거대한 것들의 과학_보도자료
.pdf
Download PDF • 815KB